유럽서 ‘외자유치 확대’ 발판 다졌다

박은정Park Eun-Jung
2023-11-01

충남도, 독일서 투자설명회…세계 각국 기업 대표 등 200여명 참석

“충남은 글로벌 불확실성을 해결할 수 있는 안전·역동적 투자처”



충남도가 대한민국 지방정부로는 처음 유럽에서 글로벌 기업 대상 투자설명회를 마련, 외자유치 외연 확대에 나섰다.

도는 31일(이하 현지 시각) 독일 프랑크푸르트 슈타이겐베르거 호텔에서 ‘충남 투자설명회’를 개최했다.

‘세계 경제 불확실성 속 새로운 대안 모색 : 대한민국 산업 트렌드 탐색’을 주제로 연 이날 설명회에는 외자유치와 교류·협력 확대를 위해 유럽을 방문 중인 김태흠 지사가 참석했다.

또 독일과 미국, 영국, 캐나다, 벨기에, 네덜란드 기업 대표 등 200여 명이 참석, 충남 투자에 대한 관심을 드러냈다.

설명회는 김 지사 환영사를 시작으로, 투자유치 홍보대사 위촉, 기조연설, 패널 토의, 한국 사업 동향 및 투자 사례 발표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도의 투자유치 홍보대사로는 폴 스퍽 벨기에 유미코아 이사, 라즐로 사바스 독일 바스프 사장, 토비아스 버트너 독일 파이퍼베큠 글로벌 제조 책임자 등을 위촉했다.

기조연설은 나승연 전 평창동계올림픽유치위원회 대변인이 ‘미-중 분쟁, 글로벌 경제위기 속 충남의 역할’을 주제로 가졌다.

패널 토의는 김태흠 지사와 토비아스 버트너, 베른하르트 가이슬러 바스프사 기술 책임자, 독일 베바토스사 요한 슈웬크 박사 등이 참여했다.




Copyright © 2001 newsK.net. All rights reserved.

NEWS LETTER | Fr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