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리오, 일본 1위 편의점 ‘세븐일레븐’ 약 2만개 매장에 ‘트윙클팝 by CLIO’ 입점

박은정Park Eun-Jung
2024-05-22
GO! 실시간 오픈채팅방 '세계한인방'


클리오가 일본 시장 확대를 가속한다. 클리오는 오는 25일부터 색조 브랜드 ‘트윙클팝 by CLIO(이하 트윙클팝)’를 일본 ‘세븐일레븐’에 순차적으로 론칭한다. 세븐일레븐은 일본에서 가장 많은 매장을 운영하는 업계 1위 편의점이며, 총 2만1000여 매장 중 약 2만 개 매장에서 트윙클팝 제품을 만나볼 수 있게 된다.

트윙클팝은 자연스럽고 은은하게 빛나는 펄로 포인트 메이크업의 정점을 찍어주는 글리터 전문 브랜드로서 젤 글리터, 아이스틱, 아이섀도, 립 틴트 등 총 22종의 제품을 일본 세븐일레븐에 선보인다. 특히 트윙클팝은 우수한 품질과 가성비는 물론 트렌드 무드까지 갖춰 국내를 넘어 일본 MZ세대도 정조준할 것으로 보인다.

클리오는 트윙클팝 론칭을 계기로 기존 1만5000여 개의 일본 오프라인 입점 매장을 3만5000여 개로 두 배 이상 확장한다. 일본은 화장품 시장 매출의 65%가 오프라인 유통 채널에서 창출될 만큼 각종 버라이어티 샵, 드럭스토어, 편의점 등이 활성화된 국가이며, 이번 세븐일레븐 입점은 클리오의 일본 현지 편의점 채널 첫 진출이라 더욱 뜻깊다. 또한 일본 세븐일레븐에 새로운 메이크업 브랜드가 입점하는 것은 20년 만에 처음이라 시장의 이목을 끈다.

덧붙여 클리오는 지난 4월 한국거래소 공시를 통해 일본의 화장품 판매업체 ‘두원’과 화장품 수입 대행업체 ‘키와미’ 총 두 개사의 지분 100% 인수해 일본법인을 설립하겠다고 밝혔다. 클리오는 일본 사업구조 효율화를 통해 매출 확대와 중장기적 수익성 개선을 도모할 방침으로, 실제로 2024년 1분기 클리오의 일본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15% 성장한 바 있다.